바쿠만 1권 외



1. 바쿠만 1권

만화 내용이 만화가를 목표로 한다는 특이한 만화더군요.
만화가 관련 만화라 한다면, 울어라 펜하고 코믹마스터J가 대표적인데
둘 다 기괴하고, 이야기 에피소드가 전체적으로 옴니버스형식인 것에 비해
이것은 확실히 연재만화 같아서 좋습니다.

또, 두 작품과 다르게
실재 만화 제목이 계속 나오는 것도 참 흥미롭습니다.
덕분에 연상하기 쉽기도 하고 말이죠.
당연히 같은 잡지라서 이렇게 허가 해 준것 같은데.
점프에서 연재하는지 어쩐지 모르겠습니다만(인터넷에 간단히 조사하기 귀찮으니;)


삼촌의 연애이야기->주인공으로 연결하는 것이
제 가슴을 울려서 재미가 있었긴 한데...

이 대비가 반대로 해피엔딩 플러그인지, 아니면 그대로 배드 엔딩 플러그가 될지 흥미롭습니다.
주인공 파트너가 계속 너희 둘이라면 그냥 잘 될 것 같다라는 말을
주기적으로 '대사'로 주입하는 것으로 봐서
저는 해피 엔딩으로 밑고 가겠습니다^^

이야기 자체보다는
약간 그림을 대충 그리는 느낌이 들어서 좀 아쉽군요.
그런데 이 대충이 말 그대로 대충 그린다기 보다는
작품에 맞춰서 힘 빼서 그린다는 느낌도 들고...

아무튼, 제가 이 작가 좋아하는 이유중 하나가 여자를 아주 예쁘게 그린다는 것인데
특정 신 제외하고는 상당히 대충 그려져 있어서 실망이 있었습니다.
특히 시험칠 떄 그 모습.


그나저나, 이전에 일본 갔을 때 막 점프 스퀘어가 나와서
이 작가 만화도 하나 있었는데... 이 작품은 어찌 됐는가 모르겠군요.
소개문을 봤는데, 연재가 아니라 2회쯤 되는 단편으로 기억하는데..
적절한 NTR만화라 아직까지 기억이 나는군요.

ps. 데스노트 시절부터 스토리 작가가 럭키맨 작가다 하는 이야기는 들었지만
그냥 떠도는 소문일 줄 알았는데, 이번에 콘티 보여주면서 완전히 대놓고 나오네요.
이미 확정된 이야기였나보군요.
또, 이 바쿠만 작중에 잠깐 나오는 사나이로망은 럭키맨 마지막권의 로맨스맨 이야기죠^^
덕분에 오랜만에 럭키맨을 다시 봤습니다.
여전히 재미있더군요. 지금 봐도 그 센스는 탁월합니다.


2. 클레이모어 12,14,15권.

15권이 나왔지만, 아무래도 14권도 안 산 것 같아서 14,15권을 사가지고 왔습니다.
확실히 본 적이 없는 내용이더군요.
그런데 보다가 재미있기도 하고, 전 내용이 잘 기억이 안나서 책장을 뒤져보니...
12권도 없는 거였습니다;; 그래서 다음 날에 12권을 사왔습니다.

12,14권은 넘어가고
15권의 핵심내용은 역시 미리아가 말해준 작중 무대의 비밀인데..
보고 그렇게 놀라지는 않았습니다.
왠지 당연히 이렇게 나올 것 같았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렇게 대놓고 복선 깔아둔 것은 없었던 것 같기도 하고 있었던 것 같기도 한데
그냥 흐름이 그럴 것 같았습니다;;
특히 각성자 이야기 나오면서부터 조직의 수상함은 계속 나왔죠.

아무튼 계속 기대됩니다...
엔젤전설의 권수는 이미 뛰어넘었는데, 이제 겨우 이야기 중반을 넘은 듯한 느낌이니...
언제 완결될지도 궁금하군요.


그나저나, 가면 갈 수록 테레사가 너무 강하게 느껴지는군요.
그만큼 포스도 느껴지게 묘사했었기 때문에 거부감은 없지만
(또, 제가 이런 절대무적 캐릭터를 좋아하기도 합니다)
그 피와 살을 이은 클레어에게 이 테레사의 강함 재료는 어떻게든 쓰이겠지요.
현상적으로는 이게 가장 흥미 깊은 재료입니다.


3. 케메코 딜럭스 4권, 작안의 샤나 5권

둘다 워낙 대충 읽어서 한꺼번데
케메코는 역시 캐릭터 모에 만화인 만큼
크게 신경쓰면서 볼 것은 없어서 좋습니다.
신 캐릭터 등장과 함께 뭔가 어둠속에서 스토리가 진행되고 있긴 하지만
솔직히 그런 건 아무래도 좋죠.
이 신캐릭터가 꽤 마음에 들긴 한데.


작안의 샤나는... 전개가 워낙 느려서.
아직까지 소설 2권인데, 과연 어디까지 연재할런지.
만화 내용보다 뒤쪽에 부록형식으로 돼있는
조이트롭이 상당히 흥미 깊습니다.
샤나의 과거 이야기인데다가, 소설에서도 그다지 등장이 많지 않은 캐릭터가 같이 나오기 때문입니다.
이 아주머니 때문에 일부러 소설 15권하고 발매일을 같이 맞췄나...
그러고보니 소설은 13권부터 안 읽었군요; 정말 재미있는 소설이긴 한데... 흠;

덧글

  • 요르다 2009/03/16 19:56 # 답글

    아으 럭키맨 엄청 재밌게 보던 만화인데 완결을 못본게 아쉽군요. 지금 와선 어디 구할 데도 없고 이거...
  • 디카스테스 2009/03/16 20:19 # 답글

    ㄲㄲ 저는 13권 안본거 같아서 사왔더니 책장에 있더랬죠... 그래서 13권이 두개
  • 타요마 2009/03/16 23:13 # 삭제 답글

    떴다! 럭키맨 애니 현재 투니버스에서 방영중 이죠.
  • song0319 2009/03/17 13:38 # 삭제 답글

    어라 바쿠만 작가가 코믹마스터 j 작가인가요?.. 그.. 그림이 그그 데스 노트 그린분 그림이랑 비슷해서 그쪽계열인줄 알았는데 .. 한번 봐야겠군요;

    아 했갈렸군 만화 작가 이야기라는건가요?

    .. 스토리 작가는 러키맨? 그림은 데스노트 작가?

    흥므

    먼가 미묘한 조합이긴한데 으음

    근데 저는 저작가 그림의 여자는 점점 인간다워지지 않는거 같아서 싫어 왠지모르게 에어기어 그림체로 변화하고 있어.. 고스트 바둑왕의 그림체로 돌아와줘 그 그림체의 최종 진화형은 여자는 이쁘긴 한데 다 거기서 거기 같아보인다는 장점을 지니고 있죠 -_-?

    어쨌든 .. 별로 기대가 되진 않지만 채크

    클래이모어의 경우엔 복선을 많이 깔아뒀지만.. 저는 눈치를 못챘는데 ㅠㅠ

    15권에서 밝혀진거지만 클래이 모어는 이미 완결구상까지 끝내놓은 상태겠는데요. 흠 15에서 무대 비밀을 밝히고 15권까지 은근히 복선을 깔았다는 말은

    작가가 좀 독한 구석이 있내요. 근데 왜 속도는 일케 늦죠 .. 잉잉

    사실 배경 그림에 지나치게 신경 안쓰면 빨리 나오잔아.. 사람은 대충그리면서 전체적으론 열심히 그리는 이상한사람 ㅠㅠ 특히 주인공들은 대강그리고 적들은 무지 열심히 그린다는 잉잉;
  • apzero 2009/03/18 20:52 # 답글

    요르다>우리 나라 만화는 절판되면 구하기가 정말 힘들죠.
    특히나 옛 만화들은

    디카스테스>저도 가끔 그런게 있습니다;

    타요마>허, 애니메이션도 있었나 보군요.
    투니버스는 시청 가능하니 한번 살펴볼까요..

    song0319>코믹마스터는 그냥 비슷한 부류라 예를 들 겁니다.
    여자 그림체 변화가 문제라기 보다는, 이번 작품은 좀 여자를 대충 그린 듯한 느낌이라;
    클레이모어는 저도 빨리빨리 나왔으면 합니다. 내용 잊어먹고 있어요;
  • 바쿠만그림 2012/05/13 12:27 # 삭제 답글

    바쿠만 내용에서 나옵니다. 마시로가 그림체를 바꾸면서 빨리그릴수있는 방법이 있다면서.....
    1화에비해 그림이 간단간단해졌다지요.
댓글 입력 영역


메모장

ティンクル☆くるせいだーす
『天空のユミナ』論説部(弓那&雲母&藍)
홈페이지(모두의 골프 공략)
apzero.net
방명록에 글 좀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ゆりっていってね!!!